YTN

검찰, 김만배·남욱 재소환...수사팀 4명 충원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검찰, 김만배·남욱 재소환...수사팀 4명 충원

2021년 10월 28일 18시 5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검찰, 김만배·남욱 재소환...수사팀 4명 충원
대장동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와 천화동인 4호 소유주 남욱 변호사를 이틀 만에 다시 소환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 전담수사팀은 오늘(28일) 오후 두 사람을 다시 불러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씨는 검찰청에 들어가며 곽상도 의원이 하나은행 컨소시엄 구성 과정에 도움을 준 대가로 아들에게 50억 원을 준 게 아니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곽 의원은 이번 사건과 전혀 관련이 없다며 물타기라고 주장했습니다.

검찰은 두 사람을 상대로 유동규 전 본부장에 대한 이른바 '7백억 약정' 의혹과 곽상도 의원 아들이 받은 50억 원의 대가성 등 뇌물 혐의 전반을 강도 높게 조사할 것으로 보입니다.

전담수사팀은 이들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앞두고, 신속하고 효율적인 수사를 위해 범죄수익환수부장을 포함한 검사 4명을 충원했습니다.



YTN 나혜인 (nahi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