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방학 중 밥 굶는 아이들 위해...짜장면 100그릇 기탁한 중식당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방학 중 밥 굶는 아이들 위해...짜장면 100그릇 기탁한 중식당

2021년 07월 22일 16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대전의 한 중식당에서 방학 중 밥을 굶는 아이들을 위해 짜장면 100그릇을 기탁했다고 대전 가수원초등학교가 22일 밝혔다.

가수원초는 지난해 5월부터 취약계층 아동들의 결식을 막고자 월드버전대전세종충남본부가 지원하는 '아침머꼬' 조식지원사업을 운영 중이다.

이 소식을 접한 곽영수 관저종합사회복지관장이 지역의 후원처로 학교 인근에 있는 중식당 시온성을 연계해 짜장면 기탁을 받게 됐다. 앞서 곽영수 사회복지장관은 가수원 행복나무교육복지네트워크 협의회에서 지역의 후원처를 발굴·연결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기탁받은 짜장면 무료티켓 100장은 다문화가정과 한부모가족 등 지역 취약계층에게 골고루 나눠 줄 계획이다.

가수원초 교장은 "코로나19로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고, 취약계층 아동의 결식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사랑 나눔이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우리 아이들이 가족들과 행복한 시간을 나누는 소중한 경험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감사함을 표했다.



YTN PLUS 이은비 (eunbi@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