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2차 사회적 합의 앞두고 택배 노조 '노숙 투쟁' 돌입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2차 사회적 합의 앞두고 택배 노조 '노숙 투쟁' 돌입

2021년 06월 16일 04시 3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전국택배노동조합이 과로사 방지 대책 마련을 요구하며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1박 2일 집회에 돌입했습니다.

택배노조는 어제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조합원 5천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노숙 투쟁에 돌입했습니다.

노조는 분류 작업 대체 인력을 즉시 투입하고, 택배 노동자의 임금 보전 방안 등을 2차 사회적 합의안에 포함시키라고 정부와 택배사에 촉구했습니다.

택배 노조는 지난 8일 택배 노동자 과로 문제를 둘러싼 2차 사회적 합의가 불발되자 지난 9일부터 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정부와 여당, 택배 노사 등이 참여한 2차 사회적 합의 기구는 과로사 방지 대책을 두고 이틀 동안 회의를 이어간 뒤 오늘(16일)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홍민기 [hongmg122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