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8살 딸 살해하고 극단적 선택 시도한 엄마..."생활고 때문"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8살 딸 살해하고 극단적 선택 시도한 엄마..."생활고 때문"

2021년 01월 16일 14시 5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8살 딸 살해하고 극단적 선택 시도한 엄마..."생활고 때문"
생활고를 비관해 딸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어머니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40대 여성 A 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어제 오후 3시 30분쯤 인천 문학동의 자택에서 "아이가 사망했다"고 경찰에 직접 신고했습니다.

침대에서 숨진 채 발견된 딸 8살 B양의 시신은 부패한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당시 집안엔 옷과 이불이 탄 흔적이 있었고 A 씨는 화장실 바닥에 쓰러진 채로 발견됐습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생활고를 비관해 딸을 살해하고 극단적 선택을 하려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B 양은 출생신고가 되지 않아 미취학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B 양 시신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 시기와 원인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신준명 [shinjm752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