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시민단체 "검사 실명 공개 박훈 변호사,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시민단체 "검사 실명 공개 박훈 변호사,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

2020년 10월 30일 11시 4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시민단체 "검사 실명 공개 박훈 변호사,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
시민단체가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폭로한 '술접대 의혹'을 받는 검사 중 1명의 실명을 공개한 박훈 변호사를 고발했습니다.

사법시험준비생모임은 오늘(30일) 박 변호사를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고발장을 대검찰청에 제출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준모는 김 전 회장이 공개한 옥중 편지 내용의 진실 여부가 밝혀지지 않았지만, 박 변호사는 편지 내용을 진실로 믿고, 검사 실명을 공개해 명예를 훼손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박 변호사는 자신의 SNS에 지난해 '라임 사건'을 수사한 검사 1명의 실명과 얼굴을 공개하며, 김봉현이 접대한 검사라고 주장했습니다.

김우준 [kimwj022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