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故 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보석 청구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故 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보석 청구

2020년 09월 25일 18시 2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故 구하라 폭행·협박' 최종범 보석 청구
가수 고 구하라 씨를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로 항소심에서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 된 구 씨의 전 남자친구 최종범 씨가 대법원 판단을 앞두고 보석을 청구했습니다.

최 씨 측은 그제(23일) 상고심을 담당하는 재판부에 구속을 풀어달라며 보석 허가 청구서를 냈습니다.

앞서 최 씨는 지난 2018년 9월 구 씨와 다투는 과정에서 팔과 다리 등을 폭행하고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며 협박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1심 재판부는 협박과 강요, 상해 등의 혐의는 유죄로 인정했지만 구 씨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혐의는 무죄로 보고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습니다.

2심 재판부도 피해자에게 돌이킬 수 없는 정신적 상처를 주고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했다며 징역 1년의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지만, 몰래 촬영 혐의는 무죄로 판단했습니다.

최 씨의 상고심 선고 공판은 다음 달 15일 열릴 예정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