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293명| 완치 12,019명| 사망 287명| 검사 누적 1,371,771명
신규 환자 16명..."마스크 미착용 버스 승객 탑승 거부 허용"
Posted : 2020-05-25 11:55
하루 신규 환자 16명·지역 발생 13명…총 11,206명
지역 발생, 서울 6명 경기 4명 인천 1명 경북 1명 대구 1명
해외유입 3명…공항검역 1명, 경기 2명
코로나19 사망자 1명…누적 사망자 267명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의 지역 감염 확산세 속에 하루 16명의 신규 환자가 확인됐습니다.

이 정도 수준이면 현재의 방역망 안에서 충분히 감당할 수 있을 정도라지만,

방역 당국은 '조용한 전파' 등을 막기 위해 대중 교통 수단 이용 때 마스크를 쓰지 많은 승객의 승차 거부 등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취재기자를 연결합니다. 이승훈 기자!

신규 환자 발생 추이와 조금 전 있었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브리핑 내용 정리해 주시죠.

[기자]
새로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모두 16명입니다.

이에 따라 누적 확진 자는 11,206명으로 늘었습니다.

이태원 클럽 관련 이른바 'n차 감염'이 확인되는 데다 해외유입 사례도 꾸준히 이어지는 영향으로 보입니다.

신규 발생을 유형별로 보면 확진자 16명 가운데 13명이 국내 감염 환자입니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가장 많은 6명의 환자가 확인됐고,

경기도에서도 6명의 신규 환자나 나왔지만 그 가운데 2명은 해외 유입 사례였습니다.

그밖에 인천, 대구, 경북에서 각각 1명의 신규 환자가 확인됐습니다.

해외 유입은 3명인데 1명은 공항 검역 단계에서 확인됐습니다.

사망자는 1명이 나와 누적 사망자도 267명으로 늘었습니다.

완치 후 격리 해제된 사람은 13명으로 완치율은 91.3%입니다.

[앵커]
방역 당국이 철저한 마스크 착용을 위한 교통 분야 방역 강화 방안을 조금 전 발표했죠?

[기자]
지금 방역의 핵심은 이태원 클럽 발 코로나19의 전파 고리 차단입니다.

또 '조용한 전파자'를 통한 감염 사례도 전국 곳곳에서 확인되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날이 더워지면서 마스크 착용을 소홀히 하는 사람이 많아져 걱정이 크다는 게 방역 당국의 판단입니다.

조금 전 교통 분야 방역 강화 방침을 마련한 이유입니다.

당장 내일부터 버스나 택시를 이용할 때 기사가 마스크를 쓰지 않은 승객의 탑승을 거부하는 걸 허용하도록 했습니다.

또 지금은 일부 항공사에서 탑승객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실시하고 있는데요.

모레 0시를 기해서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가 모든 국제선과 국내선에 확대 적용됩니다.

이와 함께 철도나 지하철을 이용할 때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승객은 승차 제한을 허용할 수 있도록 유권 해석을 준비하기로 했습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YTN 이승훈[shoonyi@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