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156명| 완치 6,325명| 사망 177명| 검사 누적 455,032명
31번도 감염 경로 '오리무중'...정부 "새로운 국면" 공식 언급
Posted : 2020-02-18 21:50
31번, 최근 해외 다녀오거나 기존 확진자 접촉 이력 없어
29·30번 환자 부부처럼 31번도 감염 경로 ’오리무중’
방역 당국, 코로나19 ’새 국면’ 시작 공식 언급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29번과 30번 환자 부부에 이어, 새로 확인된 31번 환자도 감염 경로가 오리무중입니다.

지역사회 감염이 우려되는 상황이 계속되면서 정부가 코로나19 감염증이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었다고 공식 언급했습니다.

이형원 기자입니다.

[기자]
31번 환자도 최근 해외를 다녀오거나 기존 확진자와 접촉한 이력이 없습니다.

앞서 나온 29·30번 환자 부부처럼 감염 경로가 '오리무중'인 겁니다.

해외 유입 환자나 그 환자의 접촉자 중심으로 확진자가 나오던 것과는 전혀 다른 양상입니다.

방역 당국은 코로나19의 '새 국면'이 시작됐다고 공식 언급했습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 '새로운 국면'이라고 말씀드린 것은 국내외적인 상황을 다 반영하는 겁니다. 우한 발로 시작된 유행 부분이 2차나 3차 감염자를 통해서 또 다른 그런 유행으로 진행되고 있는….]

29, 30번 부부 환자와 31번 환자의 역학 조사 결과를 더 봐야 한다면서도,

입국자 검역과 접촉자 격리 등 기존 봉쇄 전략에 더해,

지역사회 감염 대책까지 두 가지 대응체계를 같이 가동해야 하는 시기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의료진 재량에 따른 환자 검사 지침, 지역사회 신규 폐렴 환자에 대한 안전장치 등 구체적인 내용을 담은 사례정의 6판을 만들어 목요일부터 시행하기로 했습니다.

의료기관과 인력에 대한 기본 조사를 진행해 지자체 등과 큰 틀도 잡아놨습니다.

[김강립 /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 : 대규모의 감염이 발생하게 되면 어떠한 병원 또 내지는 병상을 활용할 것이냐 그리고 어떤 순서로 활용할 것이냐, 이 경우에 어떻게 인력을 배치하고 인력이 치료에 투입되게 할 것이냐 (점검을….)]

다만 전국 어디에서든 감염에 노출될 정도로 유행한다고 판단하기는 어렵다며,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는 현 상태인 '경계'를 당분간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YTN 이형원[lhw90@ytn. 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