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서울 지하철 9호선 노조, 내일부터 사흘간 파업
Posted : 2019-10-06 22:14

동영상시청 도움말

서울지하철 9호선 13개 역을 담당하는 노조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과 인력 충원 등을 요구하며 내일(7일)부터 사흘간 파업에 들어갑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서울메트로 9호선 지부는 오늘 밤 10시까지 사측과 막판 교섭을 벌여 의견 차이가 좁혀지지 않으면 내일(7일) 새벽 5시부터 사흘간 파업을 벌이기로 했습니다.

서울시는 노조가 파업에 들어갈 경우 비조합원 등 대체 인력을 투입해 출근 시간인 오전 7시부터 9시까지는 평상시와 동일하게 운행하고,

퇴근 시간인 오후 5시부터 7시까지는 평시 대비 80%, 나머지 시간은 60% 수준으로 운행할 계획입니다.

서울시는 파업으로 영향을 받는 9호선 언주 역에서 중앙보훈병원 역 구간은 전체 9호선 운행의 20%만 차지해, 파업 불편은 크지 않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서울지하철 9호선 노조는 지난 5월부터 안전 인력 충원과 임금 인상 등을 요구하며 사측과 협상을 벌였지만, 4개월 넘게 합의에 이르지 못했습니다.

부장원[boojw1@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