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단독] 남편이 아내 몸에 인화물질 뿌린 뒤 불 붙여..."가정 불화 추정"
Posted : 2019-09-18 06:25
남편이 아내에게 인화물질을 뿌려 불을 붙인 뒤 자신의 몸에도 불을 지르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오늘 새벽 0시쯤 성남시 분당구 수내동에서 60대 남성 A씨가 여성 B씨의 몸에 인화물질을 뿌린 뒤 불을 붙였다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후 A씨가 자신의 몸에도 인화물질을 끼얹고, 불을 질렀다고 설명했습니다.

두 사람은 전신에 2도 이상의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지만,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현장에 함께 있던 여성으로부터 두 사람은 수년 전 혼인한 부부 사이고, 심각한 가정불화가 있었다는 진술을 확보했습니다.

이와 함께, 가족들을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동시에,

피의자인 A씨가 회복되면 살인 미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우철희[woo72@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