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장제원 아들, 사고 발생 이틀 뒤 블랙박스 영상 제출
Posted : 2019-09-12 01:29

동영상시청 도움말

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운전자 바꿔치기까지 시도했던 한국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 용준 씨가 사고 뒤 이틀이 지나서 차량 블랙박스 영상을 제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서울 마포경찰서 관계자는 사고가 나고 이틀 뒤인 지난 9일, 장 씨가 변호인과 함께 출석하면서 블랙박스 메모리칩을 제출해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사고 직후, 현장 경찰관이 블랙박스 영상이 없다는 사실을 확인했는지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앞서 지난 10일 경찰에 나온 장 씨 측 변호인은 취재진에게 "블랙박스 영상 원본을 제출했다"고 대답했습니다.

경찰은 또 사고 당일 장 씨의 통신기록을 확보해 분석하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