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KBS, 불매 운동 보도에 한국당 로고 사용... 공식 사과
Posted : 2019-07-19 16:05
KBS, 불매 운동 보도에 한국당 로고 사용... 공식 사과

사진: KBS 뉴스9

KBS가 일본산 제품 불매운동을 보도하며 자유한국당과 조선일보 로고를 사용해 논란이 된 가운데 보도자료를 배포해 공식으로 사과했다.

지난 18일, KBS는 '뉴스9' 에서 소개한 "일 제품 목록 공유... 대체품 정보 제공까지" 리포트에서 국민이 '노노재팬' 등 사이트를 통해 자발적으로 불매 목록을 공유한다고 설명하던 중 자유한국당과 조선일보 로고를 노출했다.

노출된 화면을 보면, '안 뽑아요'라는 글에 자유한국당 로고가 들어 있으며 '안 봐요'라는 글에 조선일보 로고가 포함돼 있다.

KBS, 불매 운동 보도에 한국당 로고 사용... 공식 사과

사진: KBS 뉴스9


이에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전체회의에서 "공영방송 KBS가 불매운동 보도에 자유한국당 마크를 넣어 상당히 공격적인 행태를 보였으며 이는 굉장한 문제로 선거법 위반 소지가 있다"고 비난했다.

논란이 확산하자 KBS는 보도자료를 배포해 "어제 9시 뉴스에서 다룬 일본 제품 불매운동 관련 리포트에서 특정 정당의 로고가 노출됐다"고 인정했다. KBS는 "이는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에서 일본의 수출 규제와 관련해 화제가 되고 있는 동영상(GIF)파일을 앵커 뒷 화면으로 사용하던 중 해당 로고가 1초간 노출되면서 일어난 일" 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관련 내용 파악 즉시 홈페이지 등에서 해당 리포트의 서비스 중지와 내용 수정 등 시정조치 하였다"며 해당 동영상파일에 포함됐던 특정 정당의 로고를 사전에 걸러내지 못한 점을 사과한다고 밝혔다.

19일, 자유한국당과 조선일보 로고가 노출됐던 KBS 보도는 홈페이지, 포털, 유튜브 등에서 삭제돼 현재 보이지 않는다.

YTN PLUS 정윤주 기자
(younju@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