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깜박이도 안 켜고 막무가내 차선 바꾸다가는...

실시간 주요뉴스

비보호 좌회전 차로에 차들이 줄지어 있습니다.

차량 두 대가 좌회전한 뒤 탑차가 뒤따르는 순간, 반대편에서 달려오던 화물차와 부딪쳤습니다.

두 차량 모두 운전석이 분리되는 대형사고가 발생했는데요.

안타깝게도 두 운전자 모두 목숨을 잃었습니다.

대구의 시내 도로입니다.

앞서 달리던 승용차가 갑자기 차선을 옮기다 옆 차로를 달리던 승용차와 부딪쳤습니다.

먼저 차선을 옮겨 온 차량을 보지 않고 방향지시등도 안 켠 채 급하게 차로를 옮기다 사고로 이어진 겁니다.

어두운 밤 교차로, 많은 사람들이 횡단보도를 건너가는데요.

신호가 거의 끝날 무렵, 건너편 차선에서 오토바이가 달려와 보행자를 치고 그대로 넘어졌습니다.

좀 더 빨리 가려고 신호를 무시하고 달려가다 사고를 불렀습니다.

승용차가 시내 도로를 달리고 있습니다.

교차로를 건너려는 순간, 남학생이 교차로 한 가운데를 가로질러 달려갑니다.

버스를 놓치지 않으려고 위험천만하게 무단횡단한 건데요.

승용차 운전자는 놀란 가슴을 쓸어내려야 했습니다.

렌즈로 보는 세상이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