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원어민 영어강사 성추행 혐의 피소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원어민 영어강사 성추행 혐의 피소

2009년 01월 15일 08시 3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원어민 영어강사 성추행 혐의 피소
원어민 영어강사가 여자 어린이들을 잇따라 성추행했다는 고소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지난해 10월 주민자치센터 영어교실에서 캐나다인 강사 41살 C 모 씨가 초등학교 1학년 여자 어린이 3명을 성추행했다며 학부모들이 고소장을 제출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C 씨가 어린이들을 무릎에 앉히고 몸을 만지는 등 수차례 성추행했다는 학부모들의 주장에 따라 출국금지시키고 조사하고 있습니다.

권민석 [minseok20@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