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PICK5] 높아진 성장률 전망치...멀어진 '금리 인하'

[경제PICK5] 높아진 성장률 전망치...멀어진 '금리 인하'

2024.05.24. 오후 5:2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네 번째 키워드 살펴봅니다.

[높아진 성장률 전망치…멀어진 '금리 인하' ]네요

한국은행 기준 금리가 11차례 동결됐는데요. 고금리 속에 서민들 고통이 가중되고 있는데, 언제쯤 내려갈 수 있을 걸로 보입니까?

[기자]
네, 역시 열쇠는 물가입니다.

실제 경기가 상승세를 타면, 물가가 더 오르기 마련인데요.

이미 물가 인상 압력이 상당한 상황에서 경제 성장률 전망치도 높아졌죠.

여기에 금리까지 내리기는 쉽지 않아 보입니다.

한국은행은 일단 정부의 물가 안정 대책으로 올해 물가인상 전망치는 올리지 않았습니다.

[앵커]
또 하나 살펴볼 게 미국의 금리 인하 시점이죠.

[기자]
네, 미국의 금리 인하 시점도 더 늦춰지는 분위기입니다.

미 연방공개시장위원회, FOMC 의사록에서 위원들의 신중한 자세가 확인됐는데요.

또, 미국의 이번 달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도 2년여 만에 가장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금리와 연계해 생각할 수밖에 없는 만큼 10월, 11월로 예상됐던 한국은행의 금리 인하 시점도 더 뒤로 밀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YTN 박기완 (parkkw0616@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