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추경호 "지방 공공요금 안정 위해 재정 인센티브 강화"

실시간 주요뉴스

추경호 경제부총리는 지방 공공요금을 최대한 안정시키기 위해 재정 인센티브를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추 부총리는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장관회의에서 물가 안정 기조가 조속히 안착할 수 있도록 최근 두드러지고 있는 물가 상방 요인을 집중적으로 점검·관리하는 등 총력 대응하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최근 인상 논의가 있는 지방 공공요금은 최대한 안정되도록 지방자치단체별로 개별협의를 강화하겠다며 지자체 공공요금 안정 노력과 연계된 재정 인센티브 배분에 있어 차등 폭을 확대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동절기 한파 등에 따른 농·축·수산물 가격불안이 나타나지 않도록 고등어 할당관세 물량을 2만 톤 증량하고 닭고기도 가격불안 지속 시 할당관세 물량 1만 톤을 신속 도입하는 등 적극 대응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추 부총리는 1월 물가는 전기요금 인상과 연초 제품가격 조정 등으로 전월보다 소폭 상승했으나, 애초 예상에 부합하는 수준이라며 1분기에는 5% 내외로 높은 수준을 보이다가 2분기를 지나면서 상방 압력이 다소 약해지고 하반기로 갈수록 점차 안정화되는 '상고하저' 흐름으로 전망된다고 내다봤습니다.


YTN 오인석 (insuko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