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은행 영업시간 정상화...1년 6개월 만

오늘부터 은행 영업시간 정상화...1년 6개월 만

2023.01.30. 오후 2: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실내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가 사라지면서 시중은행과 저축은행도 오늘부터 영업시간을 코로나19 사태 이전으로 되돌렸습니다.

1년 6개월 만에 오전 9시에서 오후 4시까지로 영업시간을 되돌린 건데요,

노조는 사측이 일방적으로 결정했다며 거세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조태현 기자!

오늘은 오전 9시부터 은행 영업이 시작된 거죠?

[기자]
주요 시중은행들은 지난주에 영업시간 정상화와 관련한 지침을 사내에 공지했습니다.

오늘부터 영업시간을 원래대로 되돌리기로 한 건데요.

지금까지 영업시간을 단축해왔던 SBI 등 일부 저축은행도 정상화 대열에 합류했습니다.

은행의 영업시간은 오랜 기간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였습니다.

영업시간이 오전 9시 반에서 오후 3시 반까지로 단축된 건 지난 2021년 7월 12일부터입니다.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해지고 정부가 수도권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4단계로 강화하면서, 금융 노사가 영업시간 단축에 합의했던 건데요,

이번 정상화에 따라 은행 영업시간은 1년 반 만에 예전대로 돌아가게 됐습니다.

[앵커]
금융노조는 반발하고 있다고요?

[기자]
금융노조는 조금 전인 오후 1시에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지난해 산별 교섭에서 영업시간 정상화를 논의하기로 합의했지만,

사측이 논의를 미뤄왔다고 주장했는데요,

가까스로 열린 회의에선 사측이 노측에서 요구한 자료는 제공하지 않고 여론이 좋지 않다는 말만 반복했다는 게 금융노조의 주장입니다.

실제로 금융 사용자 측은 합의가 진척되지 않자, 노조의 완벽한 동의가 없더라고 법적 문제가 없다고 보고 영업시간을 일단 정상화하기로 했습니다.

금융노조는 이는 명백한 노사합의 위반으로 책임을 묻겠다면서도, 사측과의 대화는 이어나가겠다고 설명했는데요,

영업시간 운영방안 논의를 지속함과 동시에 무분별한 점포 폐쇄를 막아내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지금까지 경제부에서 YTN 조태현입니다.




YTN 조태현 (chot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