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6월 한국증시 성적 세계 '꼴찌'...하락률 코스닥 1위·코스피 2위

실시간 주요뉴스

6월 한국증시 성적 세계 '꼴찌'...하락률 코스닥 1위·코스피 2위
글로벌 주식시장 대표 지수 가운데 코스닥과 코스피의 하락률이 각각 1, 2위로 유독 한국 증시의 부진이 가장 심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닥 지수는 지난달 말 893.36에서 지난 24일 750.30으로 16%쯤 하락했습니다.

같은 기간 코스피는 2,685.90에서 2,366.60으로 12%쯤 내렸습니다.

반면 뉴욕증시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 경우 이달(6월) 들어 5.33% 하락했고, 다우와 나스닥지수는 각각 4.51%와 3.92%, 일본 니케이225지수는 2.89% 하락하는데 그쳤습니다.

특히 중국 상하이종합지수와 선전종합지수는 각각 5.13%, 9.25% 올랐고, 홍콩 항셍지수도 1.42% 상승하는 등 전 세계 대표 주가지수 40개 가운데 코스닥과 코스피의 하락률은 각각 1위와 2위로 최하위 권이라고 거래소 측은 밝혔습니다.


YTN 김상우 (kimsa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