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제 단체 "최저임금 구분적용 부결에 참담한 심정"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단체 "최저임금 구분적용 부결에 참담한 심정"
주요 경제단체들은 최저임금위원회가 내년도 최저임금을 사업별 종류별로 구분 적용을 하지 않기로 결정한 것과 관련해 "참담한 심정"이라며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한국경영자총협회와 중소기업중앙회 등은 입장문을 통해 현 최저임금을 감당할 수 없는 것이 현실임에도 최저임금위가 또 단일 최저임금제를 결정함으로써 중소·영세기업과 소상공인의 절박한 현실과 바람을 외면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소상공인연합회는 "낡은 틀에 갇힌 최저임금의 결정구조로 인해 업종별 구분적용이 또다시 미뤄졌다"며 비통하고 참담한 심정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최저임금위는 어제(17일) 전원회의에서 최저임금의 업종별 구분 적용 여부를 표결에 부쳐 반대 16표, 찬성 11표로 부결했습니다.




YTN 김상우 (kimsa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