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규제완화 기대감에 4월 서울 주택가격 상승 전환

실시간 주요뉴스

규제완화 기대감에 4월 서울 주택가격 상승 전환
지난 3월 대선 이후 재건축·재개발 규제 완화, 부동산 세제 감면 등에 대한 기대감으로 지난달 서울의 주택가격이 석 달 만에 상승 전환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부동산원이 발표한 지난달 서울 주택 가격은 전월 대비 0.04% 상승했습니다.

서울 주택가격은 연초 대출 규제와 극심한 거래 가뭄 여파로 2월과 3월 두 달 연속 각각 -0.04%, -0.01%의 하락세를 보였습니다.

그러나 대선 이후 새 정부의 재건축·재개발 등 정비사업 규제 완화와 다주택자 양도세·종합부동산세 등 보유세 감면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가격이 상승 전환된 것으로 풀이됩니다.

유형별로 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01% 하락했으나 낙폭은 전월보다 크게 둔화했고, 단독주택 매매가격은 지난 3월 0.32%에서 4월 0.36%로 상승폭이 확대됐습니다.

서울의 주택종합 매매가를 구별로 보면 대통령실 이전 호재가 있는 용산구가 0.15% 올라 상승세가 두드러졌고, 강남구와 서초구 등 강남권 역시 규제 완화에 대한 기대로 상승했습니다.

3월 하락세를 보였던 인천과 경기지역 주택가격도 4월에는 각각 0.01%, 0.03% 올라 상승 전환됐습니다.

이에 따라 수도권 주택가격도 0.03% 올라 2개월 연속 이어진 하락세를 멈추고 오름세로 돌아섰습니다.


YTN 이동우 (dw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