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LH 의혹 직원들 구매 자금 모두 북시흥농협서 대출받아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LH 의혹 직원들 구매 자금 모두 북시흥농협서 대출받아

2021년 03월 05일 11시 3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LH 의혹 직원들 구매 자금 모두 북시흥농협서 대출받아
LH 직원들이 사전 투기 의혹을 사고 있는 광명·시흥 토지를 사들이는 과정에서 구매자금을 모두 북시흥농협에서 대출받아 대출 적절성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투기 의혹을 받는 LH 직원 10여 명은 신도시 지정 전 100억 원대 땅을 매입했는데 50억 원이 넘는 대출금을 북시흥농협 1곳에서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LH 직원들은 농사를 지을 가능성이 희박한데도 해당 농협에서 농지담보대출을 받았습니다.

이와 관련해 지역 농협을 총괄하는 농협중앙회는 해당 농협을 상대로 상황 파악에 나섰습니다.

농협중앙회 관계자는 "감사가 아닌 점검 차원"이라면서 "대출을 받은 사람들이 50대라면 은퇴 후 농사를 지을 것으로 판단했을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