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박영선 장관 "차기 서울시장에 시민 위로할 푸근한 사람 필요"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박영선 장관 "차기 서울시장에 시민 위로할 푸근한 사람 필요"

2020년 12월 01일 17시 3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박영선 장관 "차기 서울시장에 시민 위로할 푸근한 사람 필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내년 4월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서울시장의 자질에 대해 푸근한 사람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영선 장관은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서울시장에게 가장 필요한 자질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코로나19로 너무 힘들기 때문에 서울 시민의 마음을 보듬고 위로해 줄 수 있는 푸근한 사람이 필요하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박 장관은 자신이 푸근한지 아닌지는 잘 모르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달 개각 전에 출마 여부를 결정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인사 문제는 대통령이 결정하는 것"이라며 "소임을 최선을 다해 잘하면서 기도하는 마음으로 살아가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박 장관은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 대해서는 소상공인들이 포함돼야 하는 게 당연한 것이라며 이 범위를 보편적 지급으로 할 거냐 선별적 지급으로 할 것이냐는 상황을 보고 판단하는 것이 맞는다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이광엽 [kyup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