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현미 "이스타 창업주에 책임 있는 조처 요구했다"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김현미 "이스타 창업주에 책임 있는 조처 요구했다"

2020년 09월 11일 22시 1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인수합병이 무산되고 대량 정리해고 사태를 겪고 있는 이스타항공과 관련해 창업주의 책임 있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김 장관은 오늘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스타항공이 가진 지배구조 문제와 인수합병을 결정하고 난 이후에 이상직 의원의 처신에 대해 상당한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인수합병 무산 전에 이상직 의원을 두 번 만났다면서 이 문제에 대해 이 의원이 책임 있는 조처를 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장관은 또 국토부 항공 관련 부서에서도 이스타항공 CEO를 통해 수차례 책임 있는 자세를 취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이야기했는데 지금까지 아무런 진전이 없는 점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백종규 [jongkyu87@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