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서울아파트값 9주째 하락...내림 폭은 축소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서울아파트값 9주째 하락...내림 폭은 축소

2020년 05월 28일 14시 4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서울아파트값 9주째 하락...내림 폭은 축소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와 경기침체 우려에 서울 아파트값이 9주째 하락했지만, 내림 폭이 축소되고 있습니다.

한국감정원의 5월 넷째 주 아파트 가격 동향 자료를 보면 서울 아파트값은 0.02% 내리면서 9주째 하락했습니다.

강남 전체는 0.03% 떨어졌는데 강남 4구는 현대차 글로벌비즈니스센터 개발 호재와 급매물이 소진된 일부 재건축 단지 위주로 호가가 상승하며 하락 폭이 축소됐습니다.

또 9억 원 이하 아파트가 많은 동작과 관악구는 가격이 보합에서 상승으로 전환했고 구로와 금천구는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강북은 마포와 용산구 등 고가단지 위주로 가격이 내렸고 강북과 도봉, 노원구의 경우 아파트값이 하락에서 보합으로 전환했으며 동대문구는 0.01% 가격이 올랐습니다.

인천은 교통 호재 영향이 반영되면서 0.19% 아파트값이 오르며 꾸준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고 경기는 과천과 분당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가격이 오르며 0.15%의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백종규[jongkyu87@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