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라인 "외국 제작자 콘텐츠, 한국에서 판매 못해"
Posted : 2019-09-08 12:25
네이버 일본 자회사 라인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 비하, 일본 욱일기 소재 등 콘텐츠 판매로 잇단 물의를 빚자 그 대책으로 외국 제작자의 콘텐츠를 한국에 팔지 못하게 해 논란이 예상됩니다.

IT업계에 따르면 지난 4일 라인은 거주국이 한국 이외인 제작자의 스티커에 대해 한국에서 판매를 금지한다고 공지했습니다.

이를 두고 라인이 콘텐츠 심사 강화 등 근본적인 대책보다는 임시처방만 내린 것이 아닌가 하는 비판이 나오고 있습니다.

라인은 네이버가 지분 72.64%를 보유한 자회사로 일본과 타이완, 태국 등에서 글로벌 이용자가 1억6천만 명에 달하는 메신저 업체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