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외교안보대화 오늘 서울에서 개최...한반도 문제 등 논의

한중 외교안보대화 오늘 서울에서 개최...한반도 문제 등 논의

2024.06.18. 오전 00: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북한을 방문하는 오늘 오후, 한국과 중국이 서울에서 한중 외교안보 전략대화를 개최합니다.

이번 회의에는 김홍균 외교부 1차관과 쑨웨이둥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각각 수석대표로 나서며, 이승범 국방부 국제정책관과 장바오췬 중국 중앙군사위 국제군사협력판공실 부주임도 참석합니다.

외교부는 양국이 양자 관계와 한반도 문제, 지역과 국제 정세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한중 외교안보대화는 지난달 한일중 정상회의를 계기로 열린 윤석열 대통령과 리창 중국 총리의 회담에서 양국 간 외교·안보 소통 채널을 본격 가동하기로 함에 따라 개최되는 것입니다.

외교부와 국방부가 참여하는 이 협의체는 2013년과 2015년 국장급으로 열렸는데, 이번에 처음으로 차관급으로 격상됐습니다.




YTN 한상옥 (hanso@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