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결혼식 알리는 '국회의원 당선인' 문자에 시민들 당황

자녀 결혼식 알리는 '국회의원 당선인' 문자에 시민들 당황

2024.04.24. 오후 2:5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자녀 결혼식 알리는 '국회의원 당선인' 문자에 시민들 당황
YTN
AD
국회의원 당선인이 주민들에게 자녀 혼사를 알리는 문자 메시지를 보내 논란이 됐다.

국민의힘 경북 포항시 남구·울릉 당협 등에 따르면, 지난 10일 총선 때 포항시 남구·울릉 선거구에서 당선된 국민의힘 이상휘 당선인은 최근 상당수 포항시민에게 딸 결혼식 시간과 장소를 알리는 문자를 보냈다.

문자 내용에는 '축의금과 화환은 정중히 사양한다'라는 문구가 담겼지만 적잖이 놀란 시민들이 많았다. 잘 알지도 못 하는 사람이 국회의원에 당선되자마자 자녀 혼사를 알리는 문자를 보내니 씁쓸하다는 반응도 나왔다.

이에 대해 이 당선인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결혼식 날짜는 1년 전에 정해진 것이었고 가까운 주변 지인에게만 보내야 하는데 사무실 직원이 실수로 전화번호부에 등록된 사람 모두에게 보냈다고 해명했다.

이 당선인은 "많은 분께 문자를 보낸 부분에 대해 죄송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팀 최가영 기자

YTN 최가영 (weeping07@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