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선관위, 꼬리 자르기 대책...이미 신뢰 잃어"

與 "선관위, 꼬리 자르기 대책...이미 신뢰 잃어"

2023.05.31. 오후 6:2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국민의힘은 자녀 특혜채용 의혹 관련자들을 수사 의뢰하겠다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특별감사 결과 발표를 두고 꼬리 자르기라고 비판했습니다.

전주혜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선관위가 내놓은 대책은 위기를 일순간 모면해 보려는 알맹이 없는 발표뿐이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이미 신뢰와 자정 능력을 잃은 선관위가 특혜 채용 의혹 관련 구성원들의 친족 관계 전반을 전수 조사하겠다는 건 고양이에게 생선가게를 맡기는 것과 같다고 비판했습니다.

전 원내대변인은 선관위가 더 이상의 꼼수를 멈추고, 감사원의 감사와 수사기관 수사에 응하는 게 중립성과 독립성을 지키는 마지막 기회임을 명심하라고 지적했습니다.


YTN 나혜인 (nahi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