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합동참모본부 "서해서 北 군사정찰위성 잔해물 수거 중"

실시간 주요뉴스

군 당국이 발사에 실패한 북한 군사정찰위성의 잔해물을 수거하고 있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오늘(31일) 오전 8시 5분쯤 어청도 서방 200여 km 해상에서 '북한 주장 우주발사체' 일부로 추정되는 물체를 식별해 인양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북한은 오전 6시 29분 평안북도 동창리 일대에서 우주 발사체를 쏘아 올렸습니다.

북한의 발사체는 비정상적으로 비행한 뒤 어청도 서방 200여 km 해상에 떨어진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어청도는 전북 군산에서 서쪽으로 60여 km 떨어진 섬입니다.

앞서 한미는 북한의 군사정찰위성 발사 하루 전인 어제(30일) 진해 해군기지에서 연합 잠수 인양 훈련을 벌인 바 있습니다.



YTN 임성재 (lsj6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