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18일~19일 '핵 반격' 모의훈련 진행...김정은 지도

北, 18일~19일 '핵 반격' 모의훈련 진행...김정은 지도

2023.03.20. 오전 06:5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북한이 어제와 그제, 전술핵운용부대들의 '핵반격 가상 종합전술훈련'을 진행했습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관한 가운데 딸 김주애도 동행한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최민기 기자!

자세한 내용 전해주시죠.

[기자]
조선중앙통신은 북한이 어제와 그제 전술핵운용부대들의 '핵 반격 가상 종합전술훈련'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훈련에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관했고 딸 김주애도 대동했다고 전했습니다.

통신은 김 위원장이 훈련에서 핵을 보유하고 있는 국가라는 사실만을 가지고서는 전쟁을 실제적으로 억제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고 전했는데요.

이어 김 위원장은 언제든 적이 두려워하게 신속 정확히 가동할 수 있는 핵 공격 태세를 완비할 때 전쟁억제의 중대한 전략적 사명을 다 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틀에 걸쳐 진행된 핵 반격 가상 종합전술훈련은 핵 타격 지휘체계 관리연습과 핵 반격태세로 이행하는 실기훈련, 모의 핵 전투부를 탑재한 전술탄도미사일 발사 훈련으로 나뉘어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통신은 이틀째 훈련에서 평안북도 철산군에서 발사된 전술탄도미사일이 800㎞ 사거리에 설정된 조선 동해 상 목표 상공 800m에서 정확히 공중폭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통신은 핵 전투부에 조립되는 핵폭발 조종장치들과 기폭장치들의 동작 믿음성이 다시 한 번 검증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합동참모본부는 어제 오전 11시 5분 북한이 평안북도 동창리 일대에서 동해 상으로 단거리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것을 포착했다고 밝혔는데요.

당시 합참은 이 미사일은 800여 km 비행 후 동해상에 탄착했고 한미 정보당국이 세부 제원을 종합적으로 분석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통일외교안보부에서 YTN 최민기입니다.




YTN 최민기 (choim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