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현장영상] 尹, 노재승 거취 관련 질문에 "여러 가지 부분 살펴보는 중"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김대중 노벨평화상 수상 21주년 기념식에 참석하며 국민 통합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행사 이후 브리핑을 할 예정인데, 논란이 되고 있는 노재승 공동선대위원장과 관련해 어떤 입장을 밝힐지 주목됩니다.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덕담하고 자주 봤습니다. 요새 각종 포럼 기조연설 이런 데서.

[기자]
후보님, 노재승 위원장이 오후에 정강정책 발표 연설회 취소가 됐거든요. 어떻게 거취가 결정된 것으로 봐야 합니까?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글쎄, 오늘 하루 좀 지켜보십시오.

[기자]
김대중 대통령의 시대정신이 성숙한 민주주의 정신이었다면 이번 대선의 시대정신은 뭐라고 생각하시나요?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시대정신이라는 것은 그때그때 국민들이 정하는 거 아니겠습니까? 정한다기보다 국민들 사이에서 공감을 하는 것이 시대정신인데 당연히 공정이라는 것이. 하나로 하면 공정이라는 것이 시대정신 아니겠나 싶습니다.

[기자]
어제 추경이 우리 당의 입장이라고 하는 데에 대해서 후보님은 손실보상 90조를 위해서 빨리 추경이 필요하다고 보시는지.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그렇습니다.

[기자]
김종인 위원장님이 코로나 100조 얘기를 하고 있거든요. 이 부분에 대해서는 어떻게 보고 계십니까?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50조는 제가 공약으로 차기 정부를 맡게 되면 즉각적으로 50조라는 것이 피해보상하고 대출하는 데 들어가는 보증기금 수수료 그게 5조면 한 50조 정도의 대출자원을 만들어낼 수 있습니다.

그런 것과 재창업 지원 이런 것들을 포함한 50조를 제가 공약으로 말씀을 드린 것이고 감염병이 변종이 자꾸 발생을 하고 해서 규모가 커지게 되면, 피해자가 더 많아지게 되면 그건 추가로 초당적인 협의를 거쳐서 공약으로 발표한 것 이상의 고려도 해야 한다는 그런 취지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기자]
국민의힘이 조동연 위원장 비판할 때 노재승 위원장 비판할 때 논리가 다른데...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그러니까 노재승 공동위원장 부분에 대해서는 지금 살펴보고 있으니까.

[기자]
어떤 부분을 살펴보십니까?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여러 가지 살펴보고 있습니다.

[기자]
후보님, 이따 당사에서 5시에 주재하시는 회의가 있으십니까?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주재하는 회의가 아니라 통상 제가 알아야 될 내용들 보고받는 자리로 알고 있습니다.

[기자]
거기에서 노재승 위원장에 대한 얘기가 논의가 나올 가능성도 있나요?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모르겠습니다, 그건.

[기자]
한 가지만 더요. 안해욱 전 대한초등학교태권도협회장이 후보님 부인 김건희 씨를 봤다는 공개증언을 했는데 거기에 대해서.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거기에 대해서는 답변할 가치도 없는 얘기이고. 여러분들 관심 있으세요? 말이 맞는 것 같아요?

[기자]
내일 강원도 가신다고 들었는데 강원도를 가시는 게 어떤 의미인지.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후보]
강원도는 제가 외가일 뿐 아니라 강원도를 제대로 한번 방문을 못했습니다. 정치를 시작하고. 그리고 토요일에 춘천에서 선대위 출범식이 있기 때문에 여러 가지 일정들을 고려해서 계획을 하고 있는데 모르겠어요.

아직 코로나 사태 때문에 여러 가지 검토를 해 봐야 될 것 같습니다. 수고들 하십시오.

YTN 박서경 (psk@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