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수정 "이준석, 페미니즘과 급진주의 구분 못 해"

실시간 주요뉴스

이수정 "이준석, 페미니즘과 급진주의 구분 못 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선거대책위원회에 합류한 이수정 경기대 교수가 자신의 영입을 반대한 이준석 대표를 향해 비판의 목소리를 냈습니다.

공동선대위원장을 맡게 된 이 교수는 어제(29일) CBS 라디오 '한판 승부'에 출연해 이 대표가 페미니즘과 급진주의 구분을 잘 못 하는 것 같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교수는 자신은 범죄 피해자의 피해를 무시하는 형사사법 제도가 돼서는 안 된다고 말했을 뿐, 피해자 가운데 여자만 보호해달라고 한 적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개인적으로 페미니즘은 여성이 자신의 독자적인 정체감을 찾아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한다며, 급진주의는 여러 가지 부작용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윤 후보가 아마도 페미니즘에 대한 이해도가 깊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런 이유로 선대위 합류를 결심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이준석 대표는 언론사 유튜브 채널에서 지금까지 당이 선거를 위해 준비해 온 과정과 반대되는 방향이라며 이 교수 영입에 부정적인 뜻을 밝혔습니다.

YTN 박서경 (psk@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