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靑 비서실장 "대장동 의혹 굉장히 비상식적"

실시간 주요뉴스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과 관련해 청와대도 굉장히 비상식적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유 실장은 어제(26일)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해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해 청와대에서 대장동 게이트를 어떻게 보고 있느냐는 국민의힘 이영 의원 질의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번 사건이 부동산 개발 관련 비리 의혹이라는 점을 거론하며 국민의 분노가 당연히 있을 것이라면서, 부동산 문제는 우리 정부에서 가장 아픈 곳이기도 해 끝까지 최선을 다해야 할 부분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유 실장은 이런 점을 고려해 문 대통령이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를 지시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YTN 이만수 (e-mansoo@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