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 총리 "하루만에 확진자 수 역대 최고치 돌파"

실시간 주요뉴스

김부겸 국무총리는 추석 연휴 방역 노력에도 불구하고 단 하루 만에 확진자 수가 역대 최고치를 돌파했다고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오늘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명절 대이동의 여파가 본격적으로 나타날 다음 주까지의 방역관리가 매우 중요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특히 확진자가 급증한 지자체에서는 선제적인 방역 강화 조치를 시행하고 국민도 일상 복귀 전 가까운 검사소를 찾아달라며, 추석 기간 완화되었던 가족모임 인원도 오늘부터 원래대로 돌아간다고 강조했습니다.

질병관리청에는 한층 원활해진 백신 공급 여건을 감안해 접종 간격을 단축하는 방안을 조속히 확정하고 고령자 등 고위험군 대상 '부스터샷' 계획도 신속히 구체화해달라고 주문했습니다.

김 총리는 문재인 대통령의 이번 방미를 통해 '글로벌 백신 허브 구상'이 한층 구체화됐고, 2차 접종을 보다 안정적으로 뒷받침하게 됐다며, 방미 후속조치 추진에 만전을 다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YTN 나연수 (ysna@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