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명, 경선연기론에 "약장수가 가짜약 팔던 시대 지나"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이재명, 경선연기론에 "약장수가 가짜약 팔던 시대 지나"

2021년 06월 15일 18시 1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경선 연기론과 경선 방식 논의에 대해 흥행보다는 국민의 뜻이 중요하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이 지사는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뒤 기자들과 만나 가짜 약장수가 묘기로 약을 팔던 시대가 있었다며, 이제는 그런 식으로 약을 팔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품질과 신뢰로 단골을 확보해야 한다며 합의한 원칙과 약속을 지키면서 국민의 관심을 모으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공수처의 윤석열 전 총장 수사와 관련해서는 검사를 상대로 한 고발이 천 건이 넘는다던데 하필이면 이것을 골라서 면죄부를 주려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고 의구심을 표했습니다.

또 윤 전 총장과의 지지율 격차가 커지고 있는 데 대해선 민심의 강은 흐르고 강물은 요동친다며 지금의 작은 흐름이나 격랑은 다 지나가는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이 지사는 대선 경쟁자인 정세균 전 총리와 이낙연 전 대표가 주장하는 개헌론에 대해서는 필요는 하지만 지금은 방역과 민생이 우선순위라는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최아영 [cay24@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