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민주당 지도부 총사퇴로 비대위 전환..."성찰과 혁신 출발점"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민주당 지도부 총사퇴로 비대위 전환..."성찰과 혁신 출발점"

2021년 04월 09일 05시 2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4·7 재보궐선거 참패를 책임지기 위해 총사퇴했습니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당분간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운영될 방침입니다.

민주당 김태년 당 대표 직무대행은 어제(8일) 의원총회와 최고위원회의 뒤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선거로 나타난 민심을 겸허히 수용하겠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국민이 됐다고 할 때까지 민주당 내부의 공정과 정의를 바로 세우겠다며, 지도부 전원 사퇴라는 결정이 성찰과 혁신의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습니다.

차기 지도부 체제와 관련해서는 당 대표를 뽑는 5월 전당대회와 원내대표 선출 시기를 모두 최대한 앞당기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애초 다음 달 9일에 예정됐던 전당대회를 일주일 앞당겨 2일에 열고, 원내대표 선거는 바로 다음 주, 오는 16일에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차기 원내대표가 뽑히기 전까지는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운영되는데, 비대위원장은 도종환 의원이 맡기로 했습니다.

송재인 [songji10@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