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한국당이 '민식이 법' 막았다? 나경원 대표가 남긴 글

실시간 주요뉴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한국당은 '민식이 법' 등 민생법안을 우선 처리할 것을 요구했지만, 이를 외면한 건 여당이라고 밝혔습니다.

나 원내대표는 SNS를 통해 여당이 한국당이 민생을 볼모로 잡았다고 말하고 있지만, 이는 선거법 날치기 상정이 어려워진 것에 대한 화풀이에 불과하다며 이같이 비판했습니다.

또 야당의 최소한의 저항 수단인 필리버스터를 원천 봉쇄하기 위해 본회의 자체를 무산시켜버리는 사상 초유의 국회 파업을 벌인 건 문희상 국회의장과 여당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나 원내대표는 연동형 비례대표제와 공수처를 막지 않는 것은 역사적 중죄라며, 저항의 대장정을 결코 포기하지 않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