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홍준표 "文, 노무현과 의논했다면 뇌물 공범"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홍준표 "文, 노무현과 의논했다면 뇌물 공범"

2017년 04월 11일 17시 1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홍준표 "文, 노무현과 의논했다면 뇌물 공범"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통령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에 대한 집중 공세를 이어갔습니다.

홍 후보는 오늘 서울의 한 호텔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핵심선대위원 전체회의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과 문재인 후보가 사전 의논을 했다면 뇌물 공범이라면서, 지금이라도 조사하면 '골로 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홍 후보는 노 전 대통령과 문 후보가 운명적 관계이고 형제보다 친했는데, 노 전 대통령이 640만 달러 뇌물을 받았을 때 문 후보와 함께 의논하지 않았겠냐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이어 이번 대선에서 안보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있는 홍 후보는 안보 혼란을 가져온 장본인은 호남 1중대장 문재인, 호남 2중대장 안철수라고 비판했습니다.

또 지금 여론이 안 후보에게 모이는 것은 길어도 일주일이라면서 이념이 다른 당과의 연대는 절대 할 수 없다고 거듭 선을 그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