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숙제 안 했다고 엉덩이 500대 때린 교사
    경북 포항북부경찰서는 학생이 숙제를 해오지 않았다는 이유로 엉덩이 500대를 때린 혐의로 포항의 한 고등학교 교사 52살 A 씨를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A 교사는 지난해 9월 수업시간에 숙제해 오지 않은 B 군의 엉덩이를 회초리로 500대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교사가 평소 다른 여학생들에게 성희롱 발언을 일삼은 사실도 있는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윤재 [lyj1025@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