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3' 샘김·버나드박, 결승전 진출...권진아 탈락

  • 2014-04-07 08:31
  • 페이스북 보내기
  • 트위터 보내기
  • 네이트온 보내기
  • 마이피플 보내기
  • 뉴스스탠드 설정하기
  • 목록 보기
  • 인쇄하기
  • 폰트크게
  • 폰트작게
'K팝스타3' 샘김·버나드박, 결승전 진출...권진아 탈락
'K팝스타3' 샘김과 버나드박이 톱2로 선정됐다. 권진아는 프라이머리의 '러브(Love)'를 불렀지만 이전에 비해 아쉬운 무대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어제(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 K팝스타 시즌3'에서는 세미파이널전이 펼쳐졌다. 톱3인 권진아, 샘김, 버나드박이 경합을 펼쳤다.

이날 최고의 점수를 받은 참가자는 버나드박이었다. 버나드박은 '잭슨파이브'의 '후즈 러빙 유(Who's loving you)'로 가장 먼저 무대에 올라 282점을 받았다.

아마추어 같지 않은 완벽한 무대로 심사위원을 사로잡은 결과였다. 특히 심사위원 유희열은 "무릎을 꿇게 하는 힘이 있다"며 버나드박의 무대를 극찬했다.

샘김은 박진영의 히트곡 '허니'를 불러 이날 최고점인 298점을 받았다. 박진영은 "이 친구는 진짜 뮤지션이다. 샘김에서 소울김으로 이름을 바꿔야 할 것 같다"고 평했다.

권진아는 프라이머리의 '러브'로 무대에 올랐다. 권진아는 차분하게 무대를 이끌어갔지만, 점수는 283점으로 다소 아쉬웠다. 심사위원 점수에 시청자 문자투표를 합산한 결과, 권진아는 아쉬운 탈락자가 됐다.

온라인뉴스팀(press@digitalytn.co.kr)
[사진출처 = SBS 'K팝스타3' 캡처]


☞ 언제 어디서나 뉴스가 궁금할 땐 'YTN 뉴스 앱'
[아이폰 APP 다운로드↓] [안드로이드 APP 다운로드↓]



YTN뉴스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