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뉴스 > 문화
    'K팝스타3' 샘김·버나드박, 결승전 진출...권진아 탈락

    CLOSE

    'K팝스타3' 샘김·버나드박, 결승전 진출...권진아 탈락

    'K팝스타3' 샘김과 버나드박이 톱2로 선정됐다. 권진아는 프라이머리의 '러브(Love)'를 불렀지만 이전에 비해 아쉬운 무대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어제(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 K팝스타 시즌3'에서는 세미파이널전이 펼쳐졌다. 톱3인 권진아, 샘김, 버나드박이 경합을 펼쳤다.

    이날 최고의 점수를 받은 참가자는 버나드박이었다. 버나드박은 '잭슨파이브'의 '후즈 러빙 유(Who's loving you)'로 가장 먼저 무대에 올라 282점을 받았다.

    아마추어 같지 않은 완벽한 무대로 심사위원을 사로잡은 결과였다. 특히 심사위원 유희열은 "무릎을 꿇게 하는 힘이 있다"며 버나드박의 무대를 극찬했다.

    샘김은 박진영의 히트곡 '허니'를 불러 이날 최고점인 298점을 받았다. 박진영은 "이 친구는 진짜 뮤지션이다. 샘김에서 소울김으로 이름을 바꿔야 할 것 같다"고 평했다.

    권진아는 프라이머리의 '러브'로 무대에 올랐다. 권진아는 차분하게 무대를 이끌어갔지만, 점수는 283점으로 다소 아쉬웠다. 심사위원 점수에 시청자 문자투표를 합산한 결과, 권진아는 아쉬운 탈락자가 됐다.

    온라인뉴스팀(press@digitalytn.co.kr)
    [사진출처 = SBS 'K팝스타3' 캡처]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A병원 근처 가지도 마" SNS괴담에 긴급 회의

    "A병원 근처 가지도 마" SNS괴담에 긴급 회의
    [앵커] 어제 하루 동안만 메르스 감염 확진 환자가 5명 늘어 모두 12명이 됐습니다. 이 가운데는 첫 환자와 같은 병원에 있었지만, 보건당국의 관리 대상에서 빠져있던 환자가 2명이나 포함돼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잔디 기자! 환자 증가세가 더욱 가파른 것 같아요? 어제 하루에만 환자가 5명이나 늘었다고요? [기자] 말씀하신 대로 어제 하루 동안에 메르스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