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사회
    [전남] 8,000만 년 전 공룡알 둥지 화석 공개

    VOD

    paly


    [앵커멘트]

    지난해 전남 신안군 압해도에서 발견된 육식 공룡 알과 알둥지 화석이 복원돼 공개됐습니다.

    이번 복원으로 한반도는 물론 동아시아 고생물 연구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HBC 호남방송 황경화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길쭉한 타원 형태로 오돌토돌한 표면장식이 된 공룡알 화석들이 쌍을 이뤄 알둥지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알의 크기만 41~43cm인 국내 최대 규모로 지난해 신안군 압해도에서 발견돼 1년 여 의 복원작업을 거쳐 세상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인터뷰:허민, 전남대 한국공룡연구센터 소장]
    "8,500만 년 전부터 쌓여온 암석들을 하나 하나 다 깨서 들어내고 복원한다는 것은 엄청난 시간과 노력이 필요합니다."

    목포 자연사박물관은 화석을 옮기는 과정에서부터 정밀 복원과정까지 화석발굴의 전 과정을 전시 콘텐츠로 만들어 특별전을 마련했습니다.

    이번 복원으로 8,000만 년 전 한반도는 물론 중생대에 연결돼 있던 동아시아 고환경 연구 등 학술적으로도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목포시는 이 화석을 천연기념물로 지정하는 방안도 추진할 예정입니다.

    [인터뷰:정종득, 전남 목포시장]
    "이번 발굴은 한반도 육식공룡의 비밀을 밝혀내는 열쇠가 될 뿐만 아니라, 목포만의 귀중한 자랑거리로 관광객들에게 앞으로 특별한 볼거리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한반도 육식공룡의 실체를 밝혀내는 중요한 실마리를 제공할 이번 화석 특별전은 오는 26일까지 계속됩니다.

    HBC 황경화입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은밀한 범행의 목표 '성매매 女'…살인마도 노렸다

    은밀한 범행의 목표 '성매매 女'…살인마도 노렸다
    [앵커] 성매매 여성을 대상으로 벌어지는 강력범죄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희대의 살인마 유영철도 대부분 성매매 여성을 범행 대상으로 삼았는데요. 돈으로 여성을 쉽게 유인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은밀한 범행의 목표가 되고 있습니다. 최아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2004년 국민을 경악과 충격에 휩싸이게 했던 유영철 연쇄살인사건. 확인된 살인범죄만 20건에 달했고...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