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한국 입국 허용…해외 감염 우려

2020년 07월 13일 오후 08시 33분
해외안전여행정보 YTN world
[앵커]
코로나 재확산 우려 속에서도 유럽은 전 세계 여행객을 맞을 준비에 한창입니다.

이번 달부터 우리 국민도 유럽 입국이 가능해졌는데요.

막상 하늘길이 열렸다 해도 해외여행 가는 게 불안한 상황입니다.

유럽 여행, 아직 여러 가지 제약이 있죠?

[사무관]
네, 현재 정부는 전 세계에 특별여행주의보를 발령 중이고 모든 입국자에 대해 진단검사와 2주 자가격리 조치를 의무화하고 있습니다.

귀국 후 증상이 없더라도 자가격리로 2주를 소요해야 합니다.

무엇보다 코로나는 세계 곳곳에서 확산 중이고 일일 신규 확진자도 좀처럼 줄지 않고 있어 해외감염 위험이 큰 것이 제일 우려됩니다.

항공편 이용 시 수속단계나 탑승 중 확진자와 동행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데요.

특별여행주의보가 해제되기 전까지는 해외여행은 연기하거나 취소하시기 바랍니다.

[앵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