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임대인 운동, '임대' vs '임차' 알아보기

2020년 05월 27일 오전 02시 39분
쏙쏙 뉴스말 돋보기 YTN world
■ 방송 : YTN, YTN WORLD, YTN KOREAN
■ 진행 : 개그맨 김경식

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모두 다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특히 소상공인들은 장사가 너무 안 돼 임대료도 못 내는 이중고를 겪고 있는데요.

냉정한 '갑'으로만 알았던 임대인들이 “이번 달 임대료는 반만 내세요~”라고 말한다는 믿지 못할 소식. 참 훈훈합니다.

그런데 임대인과 임차인을 헷갈려서 잘못 쓰는 경우가 종종 있어요. '착한 임대인 운동'은 바른 표현이 맞을까요?

'임차'. 돈을 내고 남의 물건을 빌린다는 뜻입니다.

따라서 부동산을 계약해 월세를 내고 사용하는 사람을 '임차인'이라고 하죠.

그렇다면 '임대'는? 반대의 뜻이 되겠죠?

돈을 받고 내 물건을 남에게 빌려준다는 의미입니다.

월세를 받는 부동산 건물주가 '임대인'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