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정치계 최초 기록 남긴다...아시아계 최초 당 대표 선출

2021년 03월 07일 오전 02시 57분
글로벌 코리안 YTN world
지난 2016년, 아시아계 최초로 한인 동포가 호주 수도 캔버라가 있는 수도 준주, ACT의 주의원에 당선됐습니다.

화제의 주인공은 바로 동포 1.5세인 이슬기 씨.

호주 주류 사회에 한인으로서 이름을 알리고 호주 정치사에서 새로운 한 획을 긋는 소식이었죠.

그런 이슬기 씨가 다시 한 번 호주 정치사에 최초의 기록을 쓰고 있습니다.

지난해 10월, ACT의 양대 정당 중 하나인 자유당 새 대표로 이슬기 씨가 선출됐습니다.

호주에서는 아시아계 의원이 주요 정당의 대표가 된 건 처음인데요.

[이슬기 / ACT 자유당 대표 : 우리가 선거에서 패배한 뒤라 매우 어려운 상황이지만 (당 대표로 선출되어) 매우 감사하고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의 일을 하고 싶습니다.]

수많은 인종, 다양한 문화가 함께 사회를 이룬 나라, 호주.

하지만 막상 정치계에서는 그런 다양성이 반영되진 않는다는데요.

코로나19 이후 인종차별까지 더해져 슬기 씨가 선거에서 이기게 될 거라 기대하기도, 쉽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지난 몇 년 동안 주의원으로 일하면서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한 슬기 씨의 모습은 시민들의 표를 움직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