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과거 시험 보던 선비도 잊지 못한 맛 ‘과메기‘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1-28 16:33
겨울에 청어나 꽁치를 얼렸다 녹이기를 반복하면서 그늘에 말린 것을 과메기라고 합니다.
그런데 왜 말린 청어, 건조 꽁치가 아니라 <과메기>로 부르게 됐을까요?
<과메기>란 말이 붙은데는 재미있는 사연이 있다고 하는군요. 함께 보시죠.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