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503명| 완치 10,422명| 사망 271명| 검사 누적 921,391명
한국 검도로 우리 정신까지 전합니다…스위스 검도 사범 이철경 씨 [지금 만나러 갑니다]
Posted : 2020-01-05 03:41

동영상시청 도움말

해변에서 선보이는 검도 품새.

우아하면서도 힘찬 기상이 깃든 몸짓에서 우리 무술의 정수가 느껴진다.

로마 콜로세움과 그리스, 루마니아와 프랑스까지.

유럽 전역을 무대로 한국 해동검도를 선보이는 사람이 있다.

[이철경 / 스위스 해동검도 관장 : 안녕하세요. 저는 스위스에서 해동검도를 알리고 있는 이철경 관장입니다. 반갑습니다.]

어김없이 바쁘게 시작되는 이철경 관장의 하루.

정신없이 수업 준비를 마치면 그제야 오롯이 개인 훈련 시간이 된다.

[이철경 / 스위스 해동검도 관장 : (유럽에 와서) 신문을 읽은 것보다 벤 게 더 많은 거 같아요.]

찢어진 신문지에는 19년을 한결같이 걸어온 철경 씨의 검도인생이 담겼다.

[랄프 섬머펠트 / 취리히 도장 사범 : 이철경 관장님은 인내심이 강하고 책임감도 강합니다. 해동검도 수련생을 잘 보살피고요. 아이들을 좋아합니다. 아이를 수업에서 모든 수련생이 이 관장님과 훈련하면 즐거워합니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별다른 꿈도, 목표도 없었다는 철경 씨.

그런 동생에게 태권도를 하던 형은 검도 선수를 권했단다.

새벽부터 늦은 밤까지 이어지는 훈련.

이른바 검도 엘리트 코스를 걷게 됐지만 그저 별다를 것 없이 고된 일상이었다.

그러던 철경 씨에게 새로운 꿈이 생긴 것은 국제 검도대회에서 우연히 해외 검도 사범들과 만나면서부터다.

[이철경 / 스위스 해동검도 사범 : 정말 최선을 다하는 그런 모습, 예의도 바르고 한 동작, 한 동작 안 놓치려고 하는 그런 모습에 제가 오히려 수업을 같이 하면서 조금 지도도 같이 해주면서 거기서 제가 느꼈던 보람? 그런 게 컸던 것 같아요.]

새로 도전하게 된 '유럽에 검도를 알리는 일'.

막상 와보니 유럽 사람들은 검을 든 무술이라고 하면 일본 사무라이만을 말하더란다.

'한국식 검도'에 대해 주먹구구식 홍보라도 필요했다.

동네 벼룩시장에서 검을 휘두르며 검도를 선보였다.

[이철경 / 스위스 해동검도 사범 : 등산을 많이 하면서 이제 위에 올라가서 스위스를 내려다보면서 빈손으로 왔고 젊은데 뭐 잃을 거 있어? 열심히 그냥 하는 거야. 이렇게 많이 하면서 저 스스로 낙관적으로 되려고 많이 했던 것 같아요.]

스위스에서 시작한 검도 인생 2막이 어느덧 약 10년에 접어든다.

그사이 스위스에 흩어진 검도인을 한데 모아 검도 협회도 꾸렸다.

이제 스위스 전역에 검도장은 13개.

철경 씨는 밤낮없이 관장과 수련생에게 필요한 게 없을지 스위스 전역을 돌아다닌단다.

지난 2017년에는 제자 중에서 세계대회 금메달리스트도 탄생했다.

[미하엘 라이저 / 검도 수강생 : 이게 2년에 한 번씩 한국에서 열리는 무림피아 대회에서 내가 받은 대나무 자르기 부문 우승 트로피입니다. 이철경 사범님과 수련하는 것은 환상적입니다. 잘 가르치는 것도 있지만, 제게는 아버지나 형과 같기도 합니다. 어느 때는 아주 힘들게 수련하기도 하지만 함께 웃으며 즐겁게 시간을 보내기도 합니다.]

검도는 칼로 사람을 베는 무술이지만 본질은 사람의 정신과 마음을 단련하는 수양이다.

[미셸 크리스 한슨 / 학부모 : 아이들의 집중력이나 자신감 강화에 도움이 돼서 좋아요. 이철경 관장님이 무척 좋아요.]

[미하엘 라이저 / 검도 수강생 : 여러 면에서 매력적입니다. 해동검도 안에서의 다양성, 정확성, 속도뿐만 아니라 그 안의 정신적인 면도 좋습니다. 명료한 정신이어야 깨끗하게 자를 수 있다는 점이나 대련할 때 서로 존중해야 하는 것도 마음에 듭니다.]

앞으로 철경 씨는 검을 휘두르는 기술이 아닌 해동검도를 통한 한국의 정신을 스위스 너머 유럽 전역에 알리고 싶다.

[이철경 / 스위스 해동검도 사범 : 형님께서 저한테 해주신 말씀이 있는데 '네가 검으로는 회원들의 몸을 움직일 수 있겠지만, 예의 바른 행동을 하면 그 사람의 마음을 얻을 수 있을 것이다'는 그 말을 해줬거든요. 그래서 가장 기본적으로는 인성이겠죠? 가장 먼저는 스위스 전역에 해동 검도를 전파해서 회원들도 많이 늘리고 또 나아 가서 유럽 전역에 해동검도를 태권도 만큼이나 크게 성장시키고 싶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