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 결과 발표
Posted : 2019-07-29 17:37

동영상시청 도움말

[나경원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안보 상황이 매우 엄중합니다.

지난주에 러시아의 군용기가 우리 독도 영공을 침범했었고 중국과 러시아가 이례적인 연합훈련을 카디즈 영역에서 벌였습니다.

또한 일본은 이때를 맞춰서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는 그러한 망언을 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북한은 이스칸데르급 탄도미사일을 2발이나 쐈습니다.

이러한 엄중한 안보 현실에 있어서 금주에 저희가 조속히 안보 국회를 열어서 이와 관련된 여러 가지 현안을 짚어보는 것은 너무나 중요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북한으로서는 지속적으로 지금 미사일 발사에 이어서 여러 가지 지금 대한민국 정부를 겁박하는 행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번 기회에 저희가 안보 국회를 여는 것이 시급하기 때문에 이 안보 국회를 염과 동시에 그동안 미뤄왔던 추경 예산안 심사를 완료해서 추경 예산안을 처리하기로 했습니다.

구체적인 내용은 하나씩 읽도록 하시고요.

저희 야당으로서는 사실 그동안의 추경이 내용상 매우 부실하고 실질적으로 이것이 빚 내서 하는 추경이기 때문에 저희가 선뜻 해주기 어려운 부분이 있었습니다.

앞으로 국회가 가지고 있는 고유한 심사권을 철저히 꼼꼼히 따져서 이것이 정말 국민에게 도움이 되는 추경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국민에게 부끄럽지 않은 추경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신환 /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합의된 내용을 정리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앞서 취지는 나경원 원내대표님께서 말씀하신 거고요.

첫 번째가 7월 30일 내일부터 안보 국회 일환으로 운영위원회, 국방위원회, 외교통일위원회, 정보위원회를 개최하고 최근 안보 상황 등에 대한 현안 질의를 개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두 번째, 러시아 군용기의 영공 침범 및 일본의 독도 망언과 관련하여 러시아, 일본의 영토 주권 침해를 규탄하고 중국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히는 결의안을 채택하기로 했습니다.

세 번째가 7월 30일 내일부터 일본의 경제 보복 대응 방안을 포함한 추가경정예산안 심의를 재개합니다.

네 번째 8월 1일 목요일 날 본회의를 개최해서 일본의 경제 보복 철회 요구 결의안 그리고 2항의 결의안, 그리고 앞서 말씀드린 러시아, 일본의 영공 침해 규탄 결의안과 중국에 유감의 뜻을 밝히는 결의안입니다.

인사에 관한 안, 추가경정예산안 및 민생법안을 처리하기로 3당 교섭단체 대표 간에 합의가 이루어졌습니다.

[이인영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저나 우리 당으로서는 조금 늦었지만 추가경정예산이 조속하게 처리될 수 있는 길이 열린 것에 대해서 그나마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국방 안보의 문제도 중요하지만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로부터 시작돼 있는 경제 안보 상황도 굉장히 급한데 추가경정예산안 처리되는 과정에서 우리의 안보를 틈틈이 대비할 수 있는 이런 길로, 그 길까지 확대될 수 있다는 게 다행스러운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동안 재해 재난, 미세먼지 추경 그리고 경기 대응 추경을 비롯한 민생 추경을 기다려오셨던 많은 국민들한테 조금 늦었지만, 송구스럽지만 그래도 도움이 될 수 있는 길이 열린 것이 다행으로 생각하고요.

남은 국회 과정에서 우리의 합의 정신이 잘 지켜져서 조금 늦었지만 국민들한테 다시 이렇게 독점할 수 있는 이런 과정으로 진행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