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뺑소니 논란' 김호중, 공연 강행한다 [지금이뉴스]

'뺑소니 논란' 김호중, 공연 강행한다 [지금이뉴스]

2024.05.16. 오전 11:1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가수 김호중이 교통사고를 내고 달아났다가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이를 둘러싸고 음주운전, 소속사의 조직적 은폐 의혹까지 불거져 논란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김호중은 지난 9일 밤 11시 40분쯤 서울 신사동에서 마주 오던 택시와 접촉사고를 낸 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김호중의 매니저 A씨가 자신이 운전자라고 자수했다가, 다음날 김호중이 경찰에 출석해 자신이 운전을 했다고 진술을 번복했습니다.

김호중의 음주운전 의혹도 불거졌습니다.

사고 후 17시간 만에 경찰에 출석한 김호중은 음주 측정을 했고, 음주가 아니라는 결과를 얻었습니다. 그러나 김호중이 사고 전 유흥업소를 방문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고, 경찰은 음주운전 뺑소니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조사를 진행 중입니다.

이 같은 논란 속에서도 김호중은 예정된 공연을 강행합니다. 오는 18일과 19일에는 트바로티 클래식 아레나 투어 2024 창원이 열리고, 다음 달 1일과 2일에는 김천 공연이 진행됩니다. 오는 23~24일에는 서울 송파구 KSPO DOME에서 열리는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 김호중&프리마돈나' 공연에 참석합니다.

기자|오지원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육지혜

YTN 오지원 (bluejiwon@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