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파묘' 속 최민식 이름 '김상덕'은? [지금이뉴스]

영화 '파묘' 속 최민식 이름 '김상덕'은? [지금이뉴스]

2024.04.23. 오후 2:5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영화 '파묘'는 극중 곳곳에 숨어 있는 '항일 코드', 특히 등장인물들의 이름이 일제강점기 독립운동가의 이름을 차용한 것이라는 입소문이 퍼지면서 화제가 됐습니다.

배우 최민식이 연기한 풍수사 배역 이름은 독립운동가인 김상덕 씨 이름을 따온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김상덕 씨는 1948년 창설된 '반민족행위특별조사위원회'(반민특위) 위원장을 지내기도 했습니다.

연합뉴스는 파묘 흥행과 관련해 김 씨 아들 김정륙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 고문을 인터뷰했습니다.

김 고문은 "처음에는 풍수사 이름에 아버지 이름을 갖다 붙였다는 생각에 거부감도 컸다"면서도 "지금은 훌륭한 아버지를 뒀다는 반응이 많아 뿌듯하다"고 말했다고 연합뉴스는 전했습니다.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김서영

#지금이뉴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