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자막뉴스] 인정사정없는 이스라엘의 대공습...묘지가 되어버린 가자지구

실시간 주요뉴스

뽀얀 먼지를 뒤집어쓴 아이들이 공포를 이기지 못해 울부짖습니다.

폐허 더미를 오가며 발을 동동 구르지만, 아무 소용 없습니다.

난민촌을 강타한 이스라엘군 공습으로 가족을 잃은 아이들입니다.

평화가 사라진 가자 지구는 부상자를 옮기는 다급한 발걸음만이 가득합니다.

이스라엘군의 공습이 지나간 자리에는 시신과 부상자가 넘쳐납니다.

병원에는 또다시 환자들이 밀려듭니다.

의료 시설과 장비는 턱없이 부족한 데, 아무것도 할 수 없어 고통스러울 따름입니다.

무너진 건물 사이에 마련된 음식 배급소 앞에 긴 줄이 생겼습니다.

어른이나 아이 할 것 없이 몇 시간 줄 서 기다려야 음식을 챙길 수 있습니다.

[에이야드 아부 마샤히어 / 가자 주민 : 전쟁 때문에 먹을 것도, 마실 것도 없습니다. 아이들에게 줄 것을 구하기 위해 몇 시간씩 줄을 서 있습니다.]

아이 주검을 마주한 엄마는 삶의 희망을 잃었습니다.

짧은 평화의 시간을 보냈던 가자 주민들은 또다시 죽음의 공포와 궁핍의 고통에 몸서리치고 있습니다.

YTN 류재복입니다.


영상편집ㅣ문지환
자막뉴스ㅣ이미영


#YTN자막뉴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